HOME  >  산업  >  바이오&ICT

KT, 헬스케어 등 스타트업 협력 확대

  • 조양준 기자
  • 2016-07-07 13:03:18
  • 바이오&ICT
KT는 7일 올해 두 번째로 이 회사가 개최한 스타트업과의 협력 미팅 ‘스피드데이팅’을 통해 3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선정된 스타트업은 메디플러스솔루션(헬스케어), 리본키친(식이관리), 파워보이스(음성 인식) 총 3개로, 이들은 KT의 관련 신산업 분야에서 협력하게 된다. 이날경기도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개최한 ‘2차 스피드데이팅’에서 임덕래(왼쪽 세번째)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장과 김형욱(왼쪽 첫번째) 플랫폼사업기획실장 등 KT 관계자들과 이번에 사업 협력이 결정된 스타트업 대표들이 협력을 다짐하고 있다. /사진제공=KT

KT는 7일 올해 두 번째로 이 회사가 개최한 스타트업과의 협력 미팅 ‘스피드데이팅’을 통해 3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선정된 스타트업은 메디플러스솔루션(헬스케어), 리본키친(식이관리), 파워보이스(음성 인식) 총 3개로, 이들은 KT의 관련 신산업 분야에서 협력하게 된다.

스피드데이팅은 KT가 운영 중인 벤처 사업지원 및 협력 프로그램으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입주 벤처가 사업 아이디어를 제안하면 KT가 검토해 재원 투입과 마케팅 지원을 현장에서 즉시 결정하는 시스템으로 지난 4월 첫 회가 진행됐다. 1차 스피드데이팅에 선정된 5개 업체 중 사이언스팜은 KT의 기가 스마트팜 사업에, 아마다스는 가정용 사물인터넷(IoT) 사업에 참여 중이다.

KT 측은 “앞으로도 신사업 개발 경험과 재원을 바탕으로 스타트업의 우수한 기술과 아이디어에 대해 과감히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조양준기자 mryesandn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