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오리온, 사회적 관심 필요 아동·청소년 대상 ‘정(情) 친구 오리온’ 봉사 실시

  • 윤경환 기자
  • 2016-12-14 11:13:33
  • 생활
오리온은 지난달 25일부터 이달 13일까지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사회공헌활동 ‘정(情) 친구 오리온’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오리온은 약 1억2,000만원 상당의 제품을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전달했다. 특히 11월 25일에는 오리온 임직원들과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 농구단 소속 성건주, 조의태, 이승규, 이호영 선수가 아이들에게 선물할 오리온 과자 선물박스 1,150여개를 손수 포장하기도 했다. 이 과자 선물박스는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전국 550개 지역아동센터와 490개 그룹홈, 서울시 교육청 소재 50개 대안학교 등으로 배송됐다. 지난 12일과 13일에는 다문화 대안학교와 지역아동센터 학생들과 함께 서울 삼성동 코엑스 아쿠아리움을 견학하고, 오리온 마켓오 레스토랑에서 쿠킹클래스에 참여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취약계층 아동·청소년들이 따뜻한 정을 느끼길 바라는 마음에서 회사와 임직원들이 함께 이번 봉사활동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윤경환기자 ykh22@sedaily.com

오리온, 사회적 관심 필요 아동·청소년 대상 ‘정(情) 친구 오리온’ 봉사 실시
지난 11월 25일 오리온 임직원들이 ‘정(情) 친구 오리온’ 봉사활동에 앞서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아동·청소년에게 전달할 오리온 과자 선물박스를 직접 포장하고 있다. /사진제공=오리온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