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 · 금융  >  저축은행·캐피털·대부업

[서울경제TV] SBI저축銀 ‘토스’ 만든 비바리퍼블리카와 업무협약

  • 김성훈 기자
  • 2017-02-16 10:10:46
  • 저축은행·캐피털·대부업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업계 1위 SBI저축은행이 지난 15일 국내 1위 간편송금서비스 토스(TOSS)를 운영하고 있는 ㈜비바리퍼블리카(VIVA REPUBLICA)와 핀테크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진문 SBI저축은행 대표이사,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이사 등 양사 주요 임직원이 참석했다. SBI저축은행은 ㈜비바리퍼블리카와의 업무 제휴를 통해 핀테크와 관련된 다양한 금융플랫폼 및 서비스 개발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SBI저축은행의 금융서비스 경험과 노하우와 비바리퍼블리카의 핀테크 기술력을 바탕으로 업무 효율을 높이고 비용을 절감해 서비스 확대와 신성장 동력 확보의 기회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비바리퍼플리카는 2015년 2월 공인인증서와 보안카드 없이 간편하게 계좌 이체를 할 수 있는 서비스 ‘토스(TOSS)’를 출시한 핀테크 기업이다. 토스(TOSS)는 서비스 출시 2년 만에 누적 송금액 3조원을 달성하며 간편송금 분야에서 독보적인 실적을 기록하고 있는 국내 1위 기업이다. 또한 통합 계좌조회 기능과 토스 소액대출 서비스를 출시하기도 했다. 정진문 SBI저축은행 대표이사는 “올해 핀테크 분야에 역량을 집중해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고 수익성과 리스크 관리 능력을 제고해 고객에게 실질적 혜택을 제공하는 등 1등 저축은행으로서 업계를 선도하고 모범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김성훈기자 bevoice@sedaily.com

[서울경제TV] SBI저축銀 ‘토스’ 만든 비바리퍼블리카와 업무협약
정진문 SBI저축은행 대표이사(왼쪽)과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이사가 핀테크 업무협약식 이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SBI저축은행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최신 뉴스 in 경제 · 금융 > 저축은행·캐피털·대부업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