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HOME  >  사회  >  사회일반

홍석현 대선출마설, 손석희에게 날벼락? “손석희 신뢰도 우리나라 1위” 악영향 미쳐

  • 박재영 기자
  • 2017-03-21 11:58:09
  • 사회일반
홍석현 대선출마설, 손석희에게 날벼락? “손석희 신뢰도 우리나라 1위” 악영향 미쳐
홍석현 대선출마설, 손석희에게 날벼락? “손석희 신뢰도 우리나라 1위” 악영향 미쳐


홍석현 대선출마설에 대해 김어준이 손석희에게는 날벼락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는 홍석현 중앙일보-JTBC 회장의 대선 출마설 이야기가 나눴다.

김은지 기자는 “홍석현 중앙일보 JTBC 회장이 갑작스럽게 사임한다는 이메일을 임직원들에게 보냈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작은 힘이라도 보태기로 했다고 밝혔다”고 밝혔다.

이어 김어준은 “나도 이메일을 읽어봤는데 혼자 웃었다. 얼마나 작은 힘일까. 아주 작으면 집에서 댓글 달면 되는데”라며 “홍석현 전 회장이 돌발변수다. 만약에 출마하면 최대 피해자는 손석희 사장이다. 날벼락이라 본다. 왜냐면 그동안 보도가 홍석현 정치를 돕기 위해서 한 거 아니냐는 프레임에 당하는 거다”고 전했다.

또한, “대선후보 인터뷰 때도 홍석현 바이러스가 걸릴 거다. 다른 후보한테 야박하게 구는 건 홍석현 때문 아니냐는 공격을 받을 수도 있다. 홍석현이라는 걸림돌이 시청자들에게 입력되니까 무엇을 해도 그런 공격을 받고..손석희 신뢰도 우리나라 1위인데 악영향을 미친다”고 주장했다.

이어 김어준은 홍석현 대선출마설 관련 “손석희 사장은 얼마나 억울하겠냐. 변한 게 없는데”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홍석현 중앙일보 JTBC 회장 출마설이 나온 가운데 홍석현의 대선 출마설 부인 모습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달 초 홍석현 회장은 대선 출마설을 ‘낭설’이라고 부인했다. “헛걸음하셔서 정말 미안하다. 저도 오늘 아침에 기차 타고 내려오다가 (SNS상에서 도는) 소식을 듣고 깜짝 놀랐다”고 이야기했다.

그 후 20일 중앙일보·JTBC 홍석현 회장이 전격적으로 물러날 뜻을 밝혔으며 이에 대선 출마 가능성이 점쳐졌다는 점에서 홍석현 회장의 향후 선택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박재영기자 pjy0028@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