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분양 ABC] <3>조정대상지역선 1순위 여부 등 확인해야

이 지역서 1만6,000여가구 분양
부적격 당첨자 되면 1년간 청약 못해
1순위 자격 및 재당첨 제한 확인 필수

  • 노희영 기자
  • 2017-05-19 16:23:29
  • 분양·청약

분양, 청약, 청약조정대상지역, 1순위, 재당첨

지난해 11.3 부동산 대책으로 아파트 청약제도가 강화됐습니다. 이에 따라 청약통장을 쓸 때는 더욱 더 신중해야 합니다. 정확히 알지 못하고 청약을 했다가 부적격 당첨자가 되면 1년 동안 다른 아파트에 청약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특히 대선 이후 다음 달까지 ‘청약조정대상지역’에서 1만6,000여가구가 대거 분양될 예정입니다. 청약에 나설 수요자들은 주의할 필요가 있습니다.

정부는 지난해 11.3 부동산 대책을 통해 37곳을 청약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했습니다. 이 지역의 청약 1순위 및 2순위를 강화하고 재당첨 제한 등의 규제를 강화한 것입니다. 청약조정대상지역은 △서울 25개구(공공 및 민간택지) △경기 과천·성남(민간 및 공공택지) △경기 하남·고양·남양주·동탄2신도시(공공택지) △부산 해운대구·연제구·동래구·남구·수영구(민간택지) △세종(공공택지) 등입니다.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서울 조정지역에서는 대선 이후 17곳 8,312가구가 분양될 예정입니다. 분양물량의 76%에 이르는 12곳 6,382가구가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지라고 합니다. 고덕주공7단지를 재건축하는 고덕 롯데캐슬 베네루체, 신반포6차를 재건축하는 센트럴자이, 성수동 아크로 서울포레스트 등이 주목할만한 단지로 꼽힙니다. 경기도는 조정지역에서 12곳 1만5,112가구가, 부산 조정지역에서는 2곳 1,272가구가 분양을 앞두고 있습니다.

청약조정대상지역의 조정대상주택에 청약하려면 반드시 세대주여야 합니다. 또 1순위 자격을 갖춘 세대주라고 하더라도 2주택 이상을 소유하고 있으면 1순위로 청약할 수 없습니다. 단 세대주가 아닌 투자자가 입주자 모집공고일 전에 세대주 변경을 해 세대주가 된다면 1순위 자격요건이 되기 때문에 유념해야 합니다.

또 과거 청약통장을 사용해 조정주택 또는 공공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 주택에 당첨된 사람은 재당첨제한 대상으로 일정 기간(수도권 과밀억제권역 전용면적 85㎡ 이하는 당첨자 발표일로부터 5년, 85㎡ 초과는 3년) 청약할 수 없습니다.

/노희영기자 nevermind@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