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윤손하 거짓말? “플라스틱 아닌 진짜 야구 방망이” 충격 “미쳤네” 네티즌

  • 박재영 기자
  • 2017-06-21 15:11:26
  • TV·방송
윤손하 거짓말? “플라스틱 아닌 진짜 야구 방망이” 충격 “미쳤네” 네티즌
윤손하 거짓말? “플라스틱 아닌 진짜 야구 방망이” 충격 “미쳤네” 네티즌

윤손하의 해명이 거짓으로 알려져 논란이 커지고 있다.

지난 20일 SBS 뉴스의 ‘사실은’ 코너에서 윤손하 아들의 폭력 사건에 대해 전했다.

피해자가 이불에 덮인 상태로 야구방망이로 맞았다는 진술이 있었으며 이에 윤손하는 “뉴스에서 야구 방망이로 묘사된 그 방망이는 흔히 아이들이 갖고 놀던 스티로폼으로 감싸진 플라스틱 방망이로서 치명적인 위해를 가할 수 있는 무기가 아니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SBS 뉴스 ‘사실은’에선 “이 방망이를 가져간 아이의 어머니가 저희 취재진에게 말한 게 있는 데 학교에서 아이들끼리 야구팀을 만들었다”며 “아들이 야구 배트를 사달라고 해서 구해줬다는 겁니다. 아이들 야구 경기에 쓰는 야구용품이라는 것”이라고 전했다.

배우 윤손하의 해명대로 장난감 방망이가 아니라 진짜 야구방망이로 드러나 논란이 더욱더 커지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미쳤네” “니 자식만 중요하냐” “자진 하차해라” “부모라면 거짓 해명 할 시간에 자기 자식의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하는 게 먼저 아닌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손하가 초등학교 3학년 아들의 학교폭력 사건으로 비난받고 있는 가운데, 예정됐던 음원 발매를 전격 취소했다.

윤손하는 ‘사랑밖에 모르는 바보’ 앨범을 발매할 예정이었으며 이 노래는 출연 중인 드라마에서 부른 곡이다.

갑작스러운 예정된 앨범 발매 취소를 놓고 윤 씨 아들의 학교폭력 논란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서경스타 박재영기자 pjy0028@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