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원펀치 2년 만에 흩어져 ‘원’ 데뷔 “김사무엘과 개인적 연락X, 프듀2 챙겨보진 못해”

  • 박재영 기자
  • 2017-07-11 17:16:35
  • TV·방송
원펀치 2년 만에 흩어져 ‘원’ 데뷔 “김사무엘과 개인적 연락X, 프듀2 챙겨보진 못해”
원펀치 2년 만에 흩어져 ‘원’ 데뷔 “김사무엘과 개인적 연락X, 프듀2 챙겨보진 못해”

듀엣 가수 원펀치가 이젠 각자 흩어져 다른 활동을 펼치게 되어 이목이 쏠리고 있다.

원펀치는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로 지난 2015년 싱글앨범 ‘The Anthem’을 가지고 가요계에 데뷔했으나 리더이자 랩을 맡았던 원이 YG 엔터테인먼트로 소속을 옮기며 사실상 해체 절차를 밟게 됐다.

김사무엘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18등이란 순위에 오르며 인기와 인지도를 쌓았다. 비록 워너원이 될 순 없었지만 오는 8월 솔로 데뷔가 확정됐다.

또한, 원도 솔로 데뷔 출사표를 던졌으며 데뷔 싱글앨범 ‘원데이’를 발매하며 11일 전곡 음원을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에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원펀치의 원은 11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청담CGV 엠큐브에서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솔로 준비 때문에 ‘프로듀스101 시즌2’를 다 챙겨보진 못했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김사무엘과 개인적으로 연락한 적은 없다. 매니저 형이 사무엘 어머니와 연락을 하셔서 저도 응원을 했던 기억이 있다”며 “김사무엘을 진심으로 응원한다. 잘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원펀치 소속사 제공]

/서경스타 박재영기자 pjy0028@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