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레진코믹스 첫 제작 영화 ‘밤치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2관왕 수상

  • 정다훈 기자
  • 2017-10-23 17:04:18
  • 영화
웹툰플랫폼 레진코믹스를 운영하는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처음 제작한 영화 <밤치기>로 부산국제영화제에서 2관왕을 수상했다.

레진엔터테인먼트(대표 한희성)는 자체제작한 독립영화 <밤치기>로 지난 21일 폐막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정가영 감독이 ‘비전 감독상’을, 박종환 배우가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레진코믹스 첫 제작 영화 ‘밤치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2관왕 수상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무대인사를 하는 영화<밤치기>의 주연배우들
(사진 왼쪽부터 정가영 감독 겸 배우, 박종환 배우, 형슬우 배우
‘비전 감독상’은 ‘한국영화의 오늘-비전’부문에 초청된 독립영화 가운데 소재와 주제 그리고 형식면에서 한국영화의 새로운 비전을 보여준 연출자에게 수여된다. ‘밤치기’의 정가영 감독과 ‘이월’의 김중현 감독이 수상했다.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배우상’은 독립영화 배우들을 조명하고 독려하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밤치기’의 배우 박종환과 ‘죄많은 소녀’의 배우 전여빈이 각각 남녀배우상을 수상했다.

영화 <밤치기>는 지난해 서울독립영화제에서 영화 ‘비치온더비치’로 호평을 받은 정가영 감독의 두번째 장편이다. 영화는 주인공 가영이 시나리오 준비과정에서 만난 남자에게 호감을 갖고 다가서는 과정을, 인간으로서의 본능과 욕망에 솔직한 여성 캐릭터로 섬세하게 그리고 있다.

정가영 감독이 각본·감독·주연을, 2015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영화 ‘양치기들’로 주목받은 배우 박종환이 상대역을 맡았다.

정가영 감독은 “부산국제영화제에 초청된 것 만으로도 행복했는데 상까지 받게 되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재미있는 영화로 관객분들을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레진엔터테인먼트 한희성 대표는 “레진이 처음 제작한 영화 <밤치기>가 부산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과 배우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레진은 앞으로도 단독 영화제작을 포함해 레진코믹스 웹툰 콘텐츠의 영상화 작업을 한층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레진엔터테인먼트는 레진코믹스 웹툰 ‘DP 개의 날’을 다이스필름과 영화로 공동제작 준비 중이며 제이에스픽쳐스와 함께 레진코믹스 웹툰 ‘초년의 맛’ 드라마제작을 준비중이다.

그 외에도 레진코믹스 웹툰 ‘조국과 민족’, ‘우리사이느은’, ‘너의 돈이 보여’가 각각 영화와 드라마로 제작된다. ‘조국과 민족’은 영화사 백그림, ‘우리사이느은’과 ‘너의 돈이 보여’는 tvN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을 제작한 에이트웍스와 영상화 판권계약을 맺었다.

한편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비전 감독상’과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한 영화 <밤치기>는 내년 상반기 개봉을 앞두고 있다

/서경스타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