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임형준 “‘범죄도시’ 캐스팅, 제작진 전원 반대…간절함 통했다”

  • 전종선 기자
  • 2017-11-25 01:39:11
  • TV·방송
임형준 “‘범죄도시’ 캐스팅, 제작진 전원 반대…간절함 통했다”

배우 임형준이 영화 ‘범죄도시’ 캐스팅을 언급하며 눈물을 보였다.

24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배우 임형준과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임형준은 “사실 원해서 공백기를 가진 것은 아니었다. 치열해지는 영화 현장에서 자연스레 잊혀졌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범죄도시’는 제작진 전원 반대로 사실 오디션도 보기 힘들었다. 코믹 이미지가 강하게 남아 있었다“고 밝혔다.

특히 임형준은 “마동석이 날 짠하게 봤는데 미팅을 해보라고 하더라. 그래서 내가 준비한 연기로 오디션을 봤는데 합격했다”며 “그 역할을 많은 사람들이 탐냈지만, 나를 선택한 이유는 간절함이 보여서라고 하더라. 우리 영화 감독님도 17년 만에 영화를 맡은 거다. 절박한 사람들이 모여 만든 영화”라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캡처]

/서경스타 전종선기자 jjs737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