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방송·연예

배현진 아나운서, “신임 MBC 사장에 최승호 PD 선임” 직접 보도

  • 전종선 기자
  • 2017-12-07 23:29:31
  • 방송·연예
배현진 아나운서, “신임 MBC 사장에 최승호 PD 선임” 직접 보도

배현진 아나운서가 최승호 PD의 신임 MBC 사장 선임 소식을 직접 보도했다.

7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서 배현진 아나운서는 “문화방송은 오늘 주주총회를 열고 최승호 뉴스타파 PD를 신임 MBC대표이사로 선임했습니다”라고 직접 전했다.

이어 “최승호 신임사장은 경북대를 졸업했으며 1986년 MBC에 입사해 시사교양국의 책임프로듀서 등을 역임했습니다”라며 “최 사장의 임기는 지난달 13일 해임된 김장겸 전 MBC 사장의 잔여임기인 2020년까지입니다”라고 설명했다.

지난 8월 최승호 신임사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배 앵커가 국내 최장수 앵커 기록을 눈앞에 두고 있다”며 “배 앵커가 이토록 장수하는 이유는 아마도 2012년 파업 도중 대열을 이탈해 돌아갔다는 것에서 찾아야 할 것”이라고 비판한 바 있다.

한편 이날 MBC 대주주 방송문화진흥회 서울 영등포구 율촌빌딩에서 임시이사회를 열어 최승호 PD를 MBC 사장 내정자로 선정했다. 최승호 내정자는 지난 1986년 MBC에 입사했다.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PD수첩’에 책임프로듀서로 임했으며 해직 후에는 독립언론 뉴스타파에서 PD와 앵커로 활동했다. 최근 다큐멘터리 영화 ‘자백’과 ‘공범자들’을 연출했다.

[사진=MBC ‘뉴스데스크’ 방송화면캡처]

/서경스타 전종선기자 jjs737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관련 기사]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