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경제·마켓

므누신 "가상화폐, 제 2의 스위스 은행 계좌 돼서는 안돼"

므누신 '가상화폐, 제 2의 스위스 은행 계좌 돼서는 안돼'
스티브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사진=UPI연합뉴스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이 가상화폐가 제2의 스위스 은행 계좌가 되도록 허용해선 안된다고 지적했다.

12일(현지시간) 주요외신에 따르면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은 가상화폐가 불법 행위를 감추는 데 사용된 스위스은행 계좌처럼 되도록 허용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므누신 장관은 미국 재계 인사들이 모임인 ‘워싱턴 경제클럽’에 참석한 자리에서 “가상화폐를 나쁜 일을 저지르는 데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주요 20개국(G20)을 포함해 다른 국가와 공조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현행법상 미국에선 자금 세탁 등의 불법 행위를 막기 위해 은행이 비트코인 지갑 소유자의 정보를 갖고 있어야 한다는 점을 지적하고, “우리는 이런 활동을 추적할 수 있으나 다른 나라들은 그렇지 않다”며 다른 국가와 협력 계획을 시사했다.

므누신 장관은 또 연방준비제도를 포함해 미국의 금융당국이 디지털 달러 발행의 장단점을 파악 중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현시점에서는 디지털 달러 발행의 필요성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

러시아가 금융 제재를 피하기 위해 자체적인 가상화폐를 만들 가능성은 없느냐는 질문에는 “전혀 우려할 일이 아니라고 본다”고 답했다.

/변재현기자 humblenes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