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경제동향

평창 유치 이끈 조양호 회장, 아들과 함께 성화봉송



평창 유치 이끈 조양호 회장, 아들과 함께 성화봉송
조양호(왼쪽) 한진그룹 회장과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이 13일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 구간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성화를 들고 달리고 있다. 지난해 11월 그리스 아테네에서 성화가 들어온 후 전국에서 이어지고 있는 봉송 행사에서 재계 부자가 주자로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조 회장은 평창동계올림픽 유치위원장과 조직위원장으로 활동하면서 성공적인 올림픽 유치와 개최를 이끌었다. 대한항공은 평창동계올림픽 공식파트너로서 항공권 등을 지원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항공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