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종영소감 "잊지 못할 시간"

  • 한해선 기자
  • 2018-02-09 10:14:46
  • TV·방송
배우 박현정이 KBS2 TV소설 ‘꽃피어라 달순아’의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아쉬운 종영 작별 인사를 건넸다. 박현정은 조용하고 침착하지만 용기와 강단을 가지고 있는 송인제화의 디자인 실장 송연화 역을 맡아 매회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이끌어냈다.

'꽃피어라 달순아' 박현정, 종영소감 '잊지 못할 시간'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9일, 소속사 열음엔터테인먼트는 ‘꽃피어라 달순아’ 대본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는 박현정의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과 함께 “지난해 여름에 촬영을 시작해서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는 지금 이 순간 기분이 정말 묘합니다. ‘꽃피어라 달순아’는 제게 배우로서 터닝 포인트가 되는 작품으로 남을 것 같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특히 다사다난하게 살아 온 송연화라는 캐릭터를 만나 잊지 못할 시간을 보냈고, 촬영 내내 함께 했던 감독님들과 배우들이 항상 좋은 기운을 가득 전해 주셔서 끝까지 즐겁게 일할 수 있었습니다. 마지막으로 ‘꽃피어라 달순아’와 송연화를 향해 아낌없는 사랑을 보내주신 시청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 가득한 소감을 대신 전했다.

한편 ‘꽃피어라 달순아’는 시대의 비극으로 아버지를 죽인 원수를 아버지로 알고 자라고, 그 때문에 다시 버려져야 했던 달순이 과거의 진실을 밝히고 구두 장인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성장 드라마로 오늘 오전 9시 KBS2에서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다.



/서경스타 한해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