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자동차

레이더 전문 美스타트업에 투자…현대차 자율주행 '눈' 공동개발

  • 맹준호 기자
  • 2018-05-16 16:58:05
  • 자동차
레이더 전문 美스타트업에 투자…현대차 자율주행 '눈' 공동개발

현대자동차가 미국 실리콘밸리의 레이더 전문 개발 스타트업 메타에이브(Metawave)에 투자하고 자율주행기술 개발 경쟁력을 강화한다.

현대차는 이번 투자로 자율주행 기술의 ‘눈’에 해당하는 첨단 레이더 기술 공동 개발의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16일 밝혔다. 구체적인 투자 규모는 공개하지 않았다.

메타웨이브는 지난해 설립돼 ‘미국의 모빌아이’로 불리며 급성장 중인 기업이다. 자율주행차용 레이더와 인공지능(AI)을 전문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레이더는 전자기파를 물체에 발사시켜 반사되는 기파를 수신해 물체와의 거리·방향 등을 파악하게 하는 장치다. 카메라, 라이다와 함께 자율주행차 센싱 기술의 핵심 요소다. 메타웨이브는 인공적으로 개발한 ‘메타물질’을 활용한 전자기파로 초고속·고해상도의 레이더를 구현한다는 개발 로드맵을 구상한 상태다. 현대차는 메타웨이브와 협업해 센서 부품에 대한 기술 내재화를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메타웨이브는 이번에 1,000만달러 규모의 자금을 조달했다. 현대차 외에도 일본 자동차 부품사 덴소, 도요타AI벤처스 등이 투자에 참여했다. 현대차의 이번 투자는 전략기술본부 내 미국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인 ‘현대 크래들’이 주도했다.
/맹준호기자 nex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