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오피니언  >  피플

"테슬라 전기차 8월 완전 자율주행 가능"

머스크 CEO 트윗 답변서 밝혀

'테슬라 전기차 8월 완전 자율주행 가능'

일론 머스크(사진)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오는 8월 전기차의 완전한 자율주행기능을 갖출 것이라고 밝혔다.

머스크 CEO는 10일(현지시간) 테슬라의 자율주행기능인 오토파일럿의 문제점을 지적하는 한 트위터 사용자의 불평에 대한 답으로 트윗으로 이같이 말했다고 AFP·로이터통신 등이 11일 보도했다. 머스크 CEO는 8월 업데이트되는 ‘버전 9(V9)’이 각종 문제점을 해결해줄 것으로 전망하면서 “V9이 완전한 자율주행을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기적으로 오토파일럿 기능을 업데이트하고 있는 테슬라는 이번에 주행 중 차로가 합쳐지는 병합차로에서의 작동 기능을 더욱 개선할 것으로 로이터통신은 예상했다. 오토파일럿은 운전자가 항상 운전대 앞에 앉아 있어야 하는 일종의 반자율(semi-autonomous)주행기능을 가진 것으로 평가받는다.

트위터에 올린 머스크 CEO의 이러한 발언이 알려지면서 11일 주식시장에서 테슬라 주가는 장중 최고 5%나 올랐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한편 지난 3월 캘리포니아주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테슬라의 모델X가 오토파일럿으로 달리다가 도로분리대를 들이받고 운전자가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사고 발생 전 6초간 운전자가 운전대에 손을 올리지 않았다고 교통당국이 발표하자 한 소비자단체가 결함을 시정하라고 촉구하기도 했다. /변재현기자 humblenes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