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홍상수 '강변호텔' 로카르노영화제 경쟁부문 진출

  • 서은영 기자
  • 2018-07-12 17:37:11
  • 문화
홍상수 감독의 신작 ‘강변호텔’이 다음 달 1일 스위스에서 개막하는 제71회 로카르노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했다.

로카르노영화제는 11일(현지시간) 홍 감독의 ‘강변호텔’을 포함 총 15편의 공식 경쟁 섹션 초청작을 발표했다.·

‘강변호텔’은 홍 감독의 23번째 장편이자, 연인 김민희와 찍은 6번째 작품이다. 한 중년 남성이 자신의 자녀와 두 젊은 여성을 강변에서 우연히 만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렸으며 96분 분량의 흑백영화다.

홍 감독은 2013년 ‘우리 선희’(2013)로 로카르노영화제에서 감독상을 수상한 데 이어 2015년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로 최고상인 황금표범상을 거머쥐었다. 이 영화의 주연인 정재영은 남우주연상을 받기도 했다.

1946년 창설된 로카르노영화제는 칸·베니스·카를로비 바리 영화제와 더불어 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영화제 중 하나로, 작가주의 영화와 예술 영화에 대한 취향이 전통적으로 강하다. /서은영기자 supia92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