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라이프

[COOL하게~ 워터파크서 여름나기-하이원 워터월드] 가족 이용객 중심 설계… 사계절 복합리조트 발돋움

  • 나윤석 기자
  • 2018-07-12 17:46:53
  • 라이프
[COOL하게~ 워터파크서 여름나기-하이원 워터월드] 가족 이용객 중심 설계… 사계절 복합리조트 발돋움
강원랜드가 지난 5일 개장한 ‘하이원 워터월드’를 찾은 방문객들이 구명조끼를 입고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강원랜드가 지난 5일 처음으로 문을 연 ‘하이원 워터월드’는 유럽형 양식으로 파도풀·바데풀·슬라이드 등 놀이시설 16종과 스파 14개, 건식 사우나 4개를 갖췄다. 기다리지 않고 바로 타는 퀵패스권, 탕 온도 38∼42도의 사계절 힐링 야외 스파존, 전 시설 온수공급 시스템, 가족 이용객 중심 설계 등은 하이원 워터월드의 특징이다.

강원랜드가 1,672억원을 들여 강원도 정선군 사북읍 하이원 그랜드호텔 앞에 조성한 시설로 실내면적(2만5,024㎡)은 국내 최대이며 동시 수용 인원(6,640명)은 한국에서 네 번째로 많은 규모다. 15㎝ 두께의 아크릴 재질로 만들어져 바닥과 벽면을 통해 안팎을 볼 수 있는 실내 투명 풀은 국내 워터파크에서는 하이원 워터월드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시설이다.

하이원 워터월드 개장은 강원랜드가 지향해온 ‘사계절 복합리조트’의 완성이다. 이곳을 찾는 방문객은 봄에는 야생화 카트투어, 여름에는 워터월드, 가을에는 하늘길 트레킹, 겨울에는 스키장 등 사계절 내내 다양한 콘텐츠를 만끽할 수 있다. 아울러 하이원 워터월드는 시설 내 유모차 반입을 허용해 유아를 동반한 가족 단위 고객들의 편의도 고려했다.

폐광지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1998년에 설립된 강원랜드는 2000년 스몰카지노 호텔을 시작으로 2003년 강원랜드 호텔&카지노, 2005년 하이원 골프장, 2006년 하이원 스키장과 콘도, 2011년 컨벤션호텔 등을 연이어 개장했다. 이를 바탕으로 강원랜드는 지난해 기준 연간 방문객 518만명의 복합리조트로 성장했다. 강원랜드 관계자는 “하이원 워터월드에서는 휴가가 진정한 힐링이 될 수 있도록 널찍한 1인 시설면적 공간과 기다림을 최소화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어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윤석기자 nagij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