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한투증권-美 더블라인캐피털, 개인 투자자 대상 펀드 출시

MOU...'가치펀드' 선보여

  • 박호현 기자
  • 2018-07-13 06:32:49
  • 시황
한투증권-美 더블라인캐피털, 개인 투자자 대상 펀드 출시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과 이그나시오 소사 더블라인캐피털 해외사업총괄 디렉터가 12일 서울 조선호텔에서 전략적 업무제휴(MOU)를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이 글로벌 주식·채권 전문 운용사인 더블라인캐피털과 손잡고 일반 개인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펀드를 출시한다.

한국투자증권은 더블라인 외에도 내년 초까지 7개 글로벌 운용사와 펀드를 출시하며 리테일 고객 확장에 나선다.

12일 한국투자증권은 서울 조선호텔에서 주식·채권운용사 더블라인캐피털과 전략적 업무제휴(MOU)를 체결하고 ‘한국투자 더블라인미국듀얼가치펀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한국투자증권은 “이번 새로 출시한 펀드는 더블라인에서 운용하는 ‘더블라인쉴러인핸스드 CAPE펀드’를 통해 안정적인 시장초과 수익을 추구한다”고 설명했다.

‘더블라인쉴러인핸스드 CAPE펀드’는 지난해 글로벌 펀드 평가사 모닝스타가 선정한 ‘2017년 올해 최고 대형 가치주 펀드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최근까지 대형 가치주 펀드 유형 내 상위 4% 수준의 성과도 보이고 있다.

문성필 상품전략본부장은 “더블라인은 연기금·공제회 등 국내 대형 기관투자가들이 투자를 해왔다”며 “장기간 수익률이 검증된 해외 운용사와 함께 펀드를 출시해 일반 개인투자자에게도 투자 기회를 넓힐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국내 개인투자자들은 해외 자산 배분을 할 때 베트남 등 신흥국 위주로 투자를 하는데 상대적으로 관심이 덜한 미국 시장을 중심으로 상품을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더블라인캐피털은 지난 2009년 미국에서 설립된 채권·주식 전문 자산운용사다. 운용 규모는 지난해 말 기준 1,180억달러(약 123조원)다. /박호현기자 green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