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성남시, 고등학교 무상급식 전면 시행

이번 2학기부터 36개교 2만6,499명 혜택…소요예산 69억

  • 윤종열 기자
  • 2018-07-13 09:26:48
  • 전국
성남시는 사립유치원과 초·중학교를 대상으로 시행하던 무상 급식을 올해 2학기부터 고등학교로까지 확대한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성남시 36개 고등학교 2만6,499명이 혜택을 보게 된다.

이번 2학기분 소요 예산은 69억원(연간 140억원)이다. 거주지와 관계없이 성남지역 고등학교에 다니는 모든 학생에 1인당 하루 3,100원씩, 월정액 6만5,000원을 학교 급식비로 지원한다.

시는 이를 위해 다음달 성남시의회와 협의를 거쳐 추가경정예산에 사업비를 확보할 계획이다.

성남시 무상급식 지원 사업은 2007년 초등학교 1학년을 대상으로 시작돼 점차 확대되면서 2013년부터는 의무 교육 대상자 모두가 혜택을 보고 있다.

올해에만 209억원 사업비를 투입해 사립유치원 78개원, 초등학교 72개교, 중학교 46개교 등 모두 총 196개교(원), 8만1,195명의 무상 급식을 지원하고 있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고교생들의 무상급식은 고등학교 의무교육을 향한 첫 단추”라면서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성장기 학생들에게 질 높은 급식을 제공해 시민에게 더욱 신뢰받는 행정을 펼쳐가겠다”고 말했다. /윤종열기자 yjy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