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오피니언  >  피플

박호원 전 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과장 별세

  • 2018-07-24 17:05:44
  • 피플
박호원 전 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과장 별세
고 박호원 박사 /사진제공=국립민속박물관



한국 마을신앙의 역사적 전개 과정을 연구한 민속학자이자 전 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과장인 박호원 박사가 24일 별세했다. 향년 62세.

서울 출신인 고인은 1988년 국립민속박물관에 학예연구사로 들어가 20여 년간 장승과 솟대 신앙 현지 조사, 어촌생활사 조사, 근현대 생활사 자료 수집과 조사를 했고, 박물관 전시운영과장과 어린이박물관과장을 지냈다. 한국학중앙연구원 전신인 한국정신문화연구원에서 ‘솟대신앙 연구’로 석사학위를 받은 뒤 1997년 ‘한국공동체신앙의 역사적 연구’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국립민속박물관을 나온 뒤에는 학술출판사 민속원에서 편집주간으로 일하면서 아르케북스 시리즈를 기획했다.

고인이 제천의례, 산신제, 성황제 전승과 변화를 분석해 정리한 아르케북스 1권 ‘한국 마을신앙의 탄생’은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에 선정됐다. 박환 수원대 교수와 함께 ‘간도사진첩’을 펴냈고, 일본 서적 ‘제국 일본과 인류학자’를 비롯해 ‘조선의 무격’, ‘부락제’를 번역했다.

빈소는 고려대 구로병원 장례식장(02-857-0444)에 차려졌고 발인은 26일 오전 10시다. /김현진기자 star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