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이번주 추천주]美·中·日 통화정책에 관심…두산·코웨이 등 유망

  • 박시진 기자
  • 2018-07-29 16:11:19
  • 종목·투자전략 25면

증권사, 추천주

[이번주 추천주]美·中·日 통화정책에 관심…<a class='company_link' href='/Stock/000150'>두산(000150)</a>·코웨이 등 유망

실적 시즌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미국, 중국, 일본의 통화정책에 관심을 기울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미국과 중국 간 무역분쟁 우려가 여전히 시장을 압박하고 있는 만큼 코스피 지수는\가 박스권을 벗어나긴 어렵지만 실적주들이 반등의 실마리를 찾을 지 주목된다.

SK증권은 이번 주 두산과 코웨이(021240)를 추천주로 꼽았다. 두산은 주력 사업부인 전자와 사업차량을 중심으로 연료전지, 모트롤, 면세점 등 전 사업부가 실적 성장을 보이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코웨이는 상반기 가정용품 렌탈 시장 경쟁이 심화된 가운데 기대 이상의 호조를 경험하며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특히 신규 품목으로 주목받았던 의류청정기의 초기 판매가 기대에 부합했을 뿐 아니라 향후 성장 동력이 될 것으로 전망됐다. 말레이시아 렌탈 사업도 호조를 보이고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대한유화(006650)JB금융지주(175330)를 추천했다. 대한유화는 3·4분기 영업이익이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갱신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까지 이어질 석유화학 업싸이클과 나프타분해설비(NCC) 증설에 따른 외형확대로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낼 것으로 예상된다. JB금융지주는 광주은행의 완전 자회사로 인해 경영효율성, 재무·자본비율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2·4분기 순이자마진(NIM) 개선과 대손비용 안정화로 인해 양호한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예측했다.

유안타증권은 현대해상(001450)카카오(035720)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카카오는 더불어민주당이 은산법 개정을 추진하며 카카오 뱅크 지분율이 늘어날 가능성이 커졌다. 카카오 뱅크 지분자사보유 웹툰 지적재산권(IP)과 카카오채널을 활용한 영상사업 진출이 새로운 성장모멘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 톡채널 광고수 증가, 타겟팅 광고 단가 상승으로 하반기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 하반기 카카오택시 수익화 확대(즉시배차)도 실적 개선 효과를 줄 것으로 예상됐다. 현대해상의 경우 자동차보험 손해율 영향이 2·4분기 이후 둔화될 것으로 예상했다. 또한 하반기 갱신주기 도래로 위험손해율이 개선될 뿐 아니라 현재 주가순자산비율(PER)이 6배에 불과하며 주가가 절대적으로 저평가돼 있다고 분석했다.

KB증권은 코스맥스(192820)삼성엔지니어링(028050)을 추천주로 선택했다. 코스맥스는 미국 오하이오 법인의 적자 개선이 가시화되고 있으며, 중국 매출액은 여전히 30%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특히 낮은 기저효과에 따른 이익 모멘텀과 독보적인 해외 성장성이 연중 내내 부각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엔지니어링은 2·4분기 매출액 1조3,500억원, 영업이익 439억원으로 이익 안정화 기조가 지속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한 상반기 누적 신규수주금액이 6조2,000억원으로 풍부한 파이프라인을 감안할 경우 전년 이상의 신규 수주가 무난할 것으로 내다봤다.
/박시진기자 see120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