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재테크

[머니+ 베스트컬렉션] 현대해상 '간단하고 편리한 종합보험'

가입연령 만15세이상으로...보장범위도 확대

  • 김기혁 기자
  • 2018-07-29 18:33:39
  • 재테크
[머니+ 베스트컬렉션] 현대해상 '간단하고 편리한 종합보험'
현대해상의 ‘간단하고편리한종합보험’/사진제공=현대해상

현대해상은 질병보장 강화, 상해 및 생활보장형 담보 신설 등 보장의 범위를 확대한 종합보장형 간편심사보험 신상품 ‘간단하고편리한종합보험’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40세 이상부터 가입할 수 있던 기존 간편심사보험의 가입연령을 만15세 이상으로 확대해 유병자 고객의 가입장벽을 낮췄다. 상해·질병 관련 진단과 입원일당에 대한 보장을 강화했으며 법률비용이나 가족화재벌금 등 각종 비용 및 일상생활배상책임을 보장하는 생활보장형 담보를 신설했다.

특히 기존 뇌·심장질환 담보의 보장범위를 특정뇌혈관질환, 특정허혈심장질환으로 넓혔다. 또한 심장질환을 포함하는 심뇌혈관질환입원일당을 신설했으며 특정암·재진단암·성별 특화암 진단 담보까지 추가했다. 아울러 증상에 관계없이 동일하게 보장하는 기존 지급방식과 달리 경·중증도에 따라 증상이 심각할수록 더 많은 보험금을 지급하는 차등형 지급구조의 질병·상해·골절 담보를 신설해 실질 보장력을 높였다는 게 현대해상 측 설명이다.

보험기간은 5·10·15·20년 만기 갱신형으로 최대 100세까지 갱신이 가능하다. 만 15세부터 75세까지 가입할 수 있으며 전담간호사 방문 및 건강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메디케어 서비스가 운영된다. 보험료는 60세 남자, 상해 1급, 20년만기 전기납 기준 9만원 수준이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