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재테크

김도진 기업은행장 "디지털 코어 뱅크로 전환"

창립 57주년 기념식서 강조

  • 김기혁 기자
  • 2018-08-01 14:20:13
  • 재테크
김도진 기업은행장 '디지털 코어 뱅크로 전환'
1일 서울 중구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창립 57주년 기념식에서 김도진 기업은행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기업은행

김도진 IBK기업은행장이 ‘디지털 코어(CORE) 뱅크’로의 전환을 선언하며 디지털 금융을 강조했다.

1일 서울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열린 창립 57주년 기념식에서 김 은행장은 기념사를 통해 “과거의 태도와 방식에 의존하는 ‘경로의존성’에서 벗어나 경계를 넘어서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IBK 핵심역량을 디지털 속에서 재창조할 것”이라며 “시스템 변화와 기술 도입을 넘어 전례 없는 변화와 깊이를 각오한 ‘완전한 변신’을 이룰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를 위해 김 행장은 디지털 코어 뱅크로의 전환은 물론 △주40시간 근무제 정착 △글로벌 금융영토 확장 △혁신적이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동반자 금융’ 실현 등을 강조했다. 디지털 코어에서 ‘코어’는 CO(Together·함께), RE(Do again·다시 한다)의 합성어로 김 행장이 직접 만들었다.

김 행장은 아울러 인수합병(M&A) 없이 중소기업 금융 전문은행으로 유일하게 글로벌 100대 은행에 진입한 것을 축하하며 직원들의 노력에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한반도 평화시대를 맞아 새로운 남북경협시대를 선도해 나가자”며 동북아와 유라시아 진출 등 해외진출을 강조했다.

김 행장은 ‘무신불립(無信不立)’의 고사성어를 들며 기념사를 마무리했다. 그는 “금융의 기초는 신뢰”라며 무신불립의 태도를 강조했다. 이어 “신뢰 유지를 위해 내부통제시스템, 금융소비자 보호, 현장중심 경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