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SE★이슈] 암 유발?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김재욱♥박세미 부부, 드디어 입 열었다.

  • 최주리 기자
  • 2018-08-09 07:39:23
  • TV·방송
개그맨 김재욱-박세미 부부가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프로그램 하차를 밝혔다.

김재욱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좀만 유하게 만들어줘도 제가 묵묵부답 고구마 남편이 되지 않았았을텐데”라며 제작진에 대한 아쉬움이 담긴 글을 남겼다.

[SE★이슈] 암 유발?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김재욱♥박세미 부부, 드디어 입 열었다.

그는 “우리 집만 악랄한 집안을 만드는구나. 다정한 집안 섭외 감사합니다!!! 촬영을 그만두었기에 이러시는지... ”라며 심경을 토로하며, “같은 방송을 하는 제작진과 출연진이 사이가 어색해지는 방송은 처음이다. 우리 가족이 너무 착했다”고 전했다.

김재욱은 “비혼장려 프로그램. 암 유발 프로그램. 참 많이 들었다. 우리 집 때문이라고”라며 “방송 보면서 스트레스받으신 분들 죄송하다. 방송 고르는 눈이 아직 부족하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김재욱은 ‘방송 하차’, ‘다음 주 꺼는 어쩌지’, ‘더 행복하게 잘 살자’라는 해시 태그를 덧붙이기도 했다.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도 방송 하차 의사를 밝히며, “방송은 방송으로만 봐달라” 이라며 같은 심경을 전했다.

박세미 역시 ‘악마의 편집’에 불편한 심경을 내보였다. 박세미는 “시댁 가면 설거지 밖에 안 하는 아니 못하는 부족한 며느리다. ” 며 “아들 도와주려고 시간 쪼개서 촬영해 주셨는데 우리 어머님, 아버님께 너무너무 죄송하다”고 밝혔다. 남편 김재욱에 대해서는 ‘완벽한 아빠이자 완벽한 남편’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김재욱은 지난 4월 부정적인 여론에 대한 부담으로 SNS를 탈퇴하기도 했다. 김재욱은 만삭인 아내의 입장을 대변해주지 못하고 중간에서 눈치를 보는 등 우유부단한 모습을 보여 시청자로부터 “남편은 뭐하느냐” “김재욱 씨가 중간 역할을 잘했어야 한다”며 비난의 화살을 받은 바 있다.

→다음은 김재욱 글 전문



우리 집만 악랄한 집안을 만드는구나

다정한 집안 섭외 감사합니다!!! 촬영을 그만두었기에 이러시는지..

좀만 유하게 만들어줘도 제가 묵묵부답 고구마 남편이 되지 않았을텐데

본격적으로 해명해나가야겠네요

같은 방송을 하는 제작진과 출연진이

사이가 어색해지는 방송은 처음이네요 저희 가족이 너무 착했네요 ** 믿거나 말거나 **

1. 저는 아버지 말을 잘 듣는 편이 아닙니다. 무시한다는 건 아니구요

2. 부모님한테서 독립하였습니다

3. 우리 어머니 미용실 바쁘셔서 우리 집 1년에 한 번도 잘 안 오십니다

4. 우리 어머니는 저 바쁠까 봐 저한테 전화 안 합니다

5. 장인 장모님 허락받고 방송 시작했습니다

6. 방송 섭외 전 제왕절개 확정

7. 이런 글 쓰고 있는 상황이 웃프네요

저를 아는 분들은 잘 아실 겁니다

비혼장려 프로그램 암 유발프로그램. 참 많이 들었네요. 우리 집 때문이라고

방송 보면서 스트레스받으신 분들 죄송합니다

방송 고르는 눈이 아직 부족하네요

#방송하차 #다음주꺼는어쩌지 #더행복하게잘살자??

→다음은 김재욱 아내 박세미 글 전문

오늘도 헬스장에 러닝머신 위에 있는데 옆에 아주머니도 그 옆에 아주머니도 오셔서 자꾸 묻는다...!!!!!!!! 시어머니가 왜 그렇게 집에 오시냐고 ...

방송은 방송으로만 봐주세요. 주제가 고부갈등이예요.........

시부모님을 안 만나면 촬영을 할 수가 없어요. 아가가 어려서 집에서만 촬영이 이뤄질 수밖에 없기 때문에 촬영 덕분에 매주 아들 집 방문할 수밖에 없으신 우리 어머님 ㅋㅋ

일 년에 한 번도 안 오시는 분들이라.... 우리 집에 와 계시는 그림이 너무나도 어색하다... 촬영 시기가 만삭에, 출산에 모두의 공감대 내용으로 촬영하다 보니 제일 자극적이여진 우리 가족 ....

365일 동안 가게 문 안 닫는 우리 어머님은 가게 문 좀 닫고 좀 오시라 해도 바쁘다며 안 오시는 어머님이신데 .......

(촬영 덕분에 애기들 크는 것도 보여드리고 좋은 점도 있었지만 ..) 제사도 잘 참석 안 하는 불량 며느리에... 일 년에 한번도 초대해 식사 대접도 못 해 드리는 불량 중에도 최고 불량 며느리인데..... ㅠㅠ .

우리 시부모님 이야기를 해보면~~ 음 ~~~ 가게에 오시는 손님들께 명품개그맨이라 아들이 최고라 자랑하시지만 나에겐 부족한 우리 재욱이 좋아해 줘서 고맙다, 같이 살아줘서 고맙다며 항상 아들을 낮춰 말씀 해주시는 분

며느리 잘 둬서 너무너무 행복하다며 매번 말씀하시며 우시는 우리 어머님..

밤 열시까지 일하고 집에 오셔서도 육아한다고 며느리 밥 못 챙겨 먹는다고 반찬 뚝딱뚝딱 하나씩 만들어 너희 편할 때 가져만 가라고 말씀하시는 분

어머님은 가게 일하시며 제사에 차례에 집안일까지 다 ~~ 해내시면서 나 육아하느라 힘들다고 제사도 오지 말고 청소도 힘드니까 재욱이 시켜라 말씀 해주시는 분

정말 말하면 끝도 없는데 ㅜㅜ 이런 분이 계실까....싶다.

아들 도와주려고 시간 쪼개서 촬영해 주셨는데 우리 어머님 아버님께 너무너무 죄송하다 ㅠㅠ

우리 남편....

분리수거, 설거지 집 청소는 물론이고

행사, 방송 때문에 바쁘고 공연 준비 때문에 바빠 잠도 못 자면서도 시간 나는 날엔 무조건 지우랑 놀아주는 완벽한 아빠

일하고 집에 돌아오면 혼자 육아하고 있는 내가 미안해서 힘들면서도 항상 매일!! 우울증 걸릴 수 있다고 잠시라도 바람 쐬러 나가 커피 한 잔이라도 마시고 들어오자 하는 정말 완벽한 남편..

나 챙겨주는 부분 온 가족이 날 도와주는 부분, 다 빼고 편집하면 우리 시부모님은 날 안 챙겨주시는 분

#악마의 편집 그게 바로 #편집의 힘 .

부담스러운 위치.. 내가 감히...? 과일도 잘 못 깎는 내가 ? 음식도 뚝딱뚝딱 만들어내고 ,

허술한 내가 .... 시댁 가면 설거지 밖에 안 하는 아니 못하는 부족한 며느리입니다...... .

팬클럽..? 만들어도 되냐고.... 디엠도 주시고 많은 육아하고 계시는 분께서 연락 주셨는데

전 방송에 나온 이미지처럼 음식도 뚝딱뚝딱, 육아도 하는 엄마가 아니라 부담스러워요........

연예인데뷔..? 전혀 그럴 생각도 없습니다 ㅠㅠ

그냥 전 멋진 내 남자 연예인 와이프 할래요

그동안 많은 사랑 주셔서 감사해요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