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태풍 '야기' 북상, 폭염 극대화 관측…기상청 "열사병-탈진 주의"

  • 권준영 기자
  • 2018-08-10 16:29:15
  • 사회일반
태풍 '야기' 북상, 폭염 극대화 관측…기상청 '열사병-탈진 주의'
출처=기상청

제14호 태풍 ‘야기’의 북상으로 폭염이 극대화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10일 기상청은 태풍 야기가 현재 오키나와 남동쪽 약 600km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고 전했다.

이후 태풍 야기는 북북서쪽으로 북상하다 15일 북한 함경도 신의주 인근에 상륙한 뒤 소멸할 것으로 예측된다.

그러나 태풍 야기가 예상 경로를 벗어나 열대저압부로 약화되거나 중국 동쪽 해안이나 내륙 쪽으로 기울어질 시 폭염을 더욱 극대화시킬 수 있다.

이에 기상청은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질환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기상청은 ‘야기’의 예상 진로를 더 분석한 뒤 이날 오후 구체적인 예보를 내놓을 계획이다.

/권준영기자 kjykj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