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김경수 뒤통수 때린 남성 유튜버 정체..이재명이 밝혔다

  • 최주리 기자
  • 2018-08-11 00:04:06
  • 정치일반
이재명 경기지사의 비서실이 김경수 경남지사의 폭행 사건과 관련해 “천모씨는 경기도청 앞에서 이재명 경기지사 반대 집회를 진행하던 사람”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 비서실은 10일 이 지사 트위터에 “천모씨가 김경수 경기지사를 가격한 혐의로 검거됐다”라며 천모씨의 페이스북 게시물을 함께 공개했다.

김경수 뒤통수 때린 남성 유튜버 정체..이재명이 밝혔다

공개된 천모씨의 게시물에는 “이재명 타도와 구속 촉구 집회.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적혀있었다.

비서실은 “김 지사의 건강에 이상이 없기를 기원하며 놀라셨을 가족분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

한편 김 지사는 이날 오전 5시 20분 드루킹 댓글 조작 공모 관련 특검 조사를 마치고 귀가하던 중 50대 남성 천모씨에게 뒤통수를 가격당했다. 이 남성은 김 지사의 뒤통수를 가격하고 뒷덜미를 잡아당기기도 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천씨는 특검 앞에서 김 지사 구속 수사를 촉구하는 보수성향 집회 등을 생중계한 적 있는 유튜버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몸이 아프다고 호소해 일단 가까운 병원으로 이송했으며, 병원 치료가 끝나는 대로 조사를 시작할 방침이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