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정책·제도

지하철 9호선 3단계 10월말 개통 추진

종합운동장~보훈병원 9.2km 구간
송파 남부·강동구 도심 접근성 개선

  • 박경훈 기자
  • 2018-08-14 16:16:24
  • 정책·제도

서울시, 9호선

서울 잠실종합운동장역에서 중앙보훈병원역 사이 9.2㎞ 구간의 8개 역을 잇는 지하철 9호선 3단계 구간의 개통이 오는 10월 말로 추진 중이다. 그동안 지하철 2·5·8호선을 이용하기 불편했던 송파구 남부와 강동구 일대의 도심 접근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14일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 12일부터 지하철 9호선 3단계 구간의 시험운전이 시작돼 9월 중순까지 진행된다. 시험운전 후 안전점검 등의 절차를 거쳐 문제가 없으면 예정대로 개통된다. 2009년 착공 이후 9년 만이다. 그 동안 강동구에서 5호선 강동역, 상일동역 등을 이용해 강남역으로 가려면 천호역에서 8호선으로 환승하고 다시 잠실역에서 2호선으로 환승해야 했다. 9호선 3단계 구간이 개통되면 종합운동장역에서 2호선으로 바로 환승이 가능하게 되고 시간도 단축된다. 서울시 관계자는 “아직 개통일정이 확정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9호선 3단계 구간이 개통되면 2009년 7월 개통한 1단계(개화역~신논현역)와 2015년 3월 개통한 2단계(신논현역~종합운동장역)까지 포함해 총 39.2㎞, 39개 역이 연결된다. 올 5월에는 중앙보훈병원역에서 샘터공원역까지 3.8㎞ 구간의 4개 역을 잇는 지하철 9호선 4단계 연장 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하면서 확정됐다. 4단계 사업의 수혜 지역으로는 고덕동·명일동·상일동 일대 고덕지구가 꼽힌다. /박경훈기자 socoo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