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차기 아이폰, 모델명 X2 VS 11·9…애플 펜슬 장착·512GB설까지

  • 이정인 기자
  • 2018-08-18 16:05:28
  • 사회일반
차기 아이폰, 모델명 X2 VS 11·9…애플 펜슬 장착·512GB설까지
/사진=연합뉴스

애플의 올가을 신작 언팩(공개) 시즌이 다가오면서 차기 아이폰에 대한 소문이 무성하다.

17일(현지시간) 미 IT 매체 인콰이어러는 애플이 2018년작 OLED 패널 아이폰에 ‘애플 펜슬’을 장착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애플 펜슬이 블루투스 원격조정 기능을 갖추게 될지, 팬슬 자체가 있을지 없을지도 모두 확인되지 않았다.

포브스는 대만 매체를 인용해 애플이 대만의 스타일러스 팬 제조업체인 엘란에 차기 아이폰용 스타일러스 펜 공급을 주문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또 시장조사기관 트렌드포스는 애플이 프리미엄 모델의 저장용량을 512GB까지 늘릴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갤럭시노트9은 512GB를 기본 용량으로 해 출시했으며 SD카드를 더하면 1TB까지 사용 가능하다.

차기 아이폰은 모델명도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일각에서는 지난해 아이폰X가 나온 만큼 신작은 아이폰X2가 될 것이라는 주장이 나오고 있지만 한 편에서는 숫자를 순서대로 이어가 아이폰 11, 아이폰 11플러스로 정하고 LCD 보급형 모델은 아이폰9으로 부를 것이라는 전망도 있다.

/이정인기자 lji363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