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증권기획

[머니+ 베스트컬렉션] 하나UBS자산운용 '자산배분전략 펀드 2종'

성장성 높은 글로벌 주식에 미국 국채 혼합

[머니+ 베스트컬렉션] 하나UBS자산운용 '자산배분전략 펀드 2종'

하나UBS자산운용은 성장성 높은 주식에 미국 국채를 혼합하는 자산배분 전략으로 장기 성과를 추구하는 자산배분전략 펀드 2종을 출시했다.

새로 출시한 ‘하나UBS 글로벌4차산업1등주자산배분펀드’와 ‘하나UBS 중국1등주자산배분펀드’는 기존의 ‘하나UBS 글로벌4차산업1등주플러스 펀드’와 ‘하나UBS 중국1등주플러스펀드’에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미국 국채(ETF)를 편입한 상품이다.

해외주식에 대한 우수한 리서치 역량과 전략적 자산배분 노하우를 보유한 하나금융투자가 투자 자문을 제공하고, 글로벌 자산운용사로서 오랜 투자 경험을 가진 하나UBS자산운용에서 시황과 종목의 특수성을 고려해 운용한다. 두 펀드는 채권모펀드의 비중을 30%로 시작해 시장변화와 자산동향에 따라 리밸런싱한다.

이장호 하나UBS자산운용 글로벌운용본부장은 “자산배분펀드는 위험자산과 안전자산의 비중 조절을 통해 분산투자 효과를 누릴 수 있다”면서 “신규 펀드가 차별화된 투자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수는 A클래스가 선취수수료 1%에 연 1.31%, C클래스는 1.91%다. 중도 환매수수료가 없어 가입 후 언제든 자유롭게 환매할 수 있다.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있을 수 있다.

KEB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의 영업점과 홈페이지에서 가입할 수 있다.
/권용민기자 minizza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