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종합] 성장돌 ‘몬스타엑스’ “씨앗→묘목까지“..글로벌 그룹의 바람직한 성장

  • 정다훈 기자
  • 2018-08-25 17:32:45
  • 가요
몬스타엑스가 두 번째 월드투어를 통해 또 한 번 성장했다. 그룹 몬스타엑스는 지난 5월 서울에서 시작해 유럽, 아시아, 북미, 남미를 아우르는 월드투어를 진행하며 전 세계를 뜨겁게 달궜다. 무엇보다 유럽 투어의 모든 공연을 전석 매진시키며 글로벌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몬스타엑스(셔누, 원호, 민혁, 기현, 형원, 주헌, 아이엠)의 월드투어 앙코르 콘서트 ‘2018 몬스타엑스 월드투어 더 커넥트 인 서울 - 앙코르(2018 MONSTA X WORLD TOUR THE CONNECT in SEOUL - ENCORE)’ 기자간담회가 25일 오후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열렸다.

몬스타엑스 멤버 주헌은 “두 번째 월드투어를 돌면서 저희가 왜 가수를 하는지, 앞으로 가수활동을 더 열심히 해야하는지 이유를 알았다. 그래서 팬들에게 더욱 감사드리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소감을 전한다.

[종합] 성장돌 ‘몬스타엑스’ “씨앗→묘목까지“..글로벌 그룹의 바람직한 성장
/사진=양문숙 기자

[종합] 성장돌 ‘몬스타엑스’ “씨앗→묘목까지“..글로벌 그룹의 바람직한 성장

기현과 아이엠은 한국어 노래와 응원법을 그대로 따라하는 해외 팬들에 놀랐음을 전했다. 몬스타엑스는 ”노래가 나오면 한국어 가사로 응원법까지 불러주던 해외 팬들이 기억에 남는다. 정말 감사했다“고 전했다. 아이엠 역시 ”지구 반대편에 있는 우리의 노래와 응원법까지 알고 계시더라. 예상보다 반응이 좋아서 놀랐다“고 전했다.

민혁은 ”투어는 가수로서 성장하는 계기가 되는 것 같다.“고 월드투어의 성과에 대해 자평했다. 무엇보다 ”좋은 점들을 많이 찾은 것 같다“고 만족감을 보였다. 추가로 “월드투어를 돌고 난 뒤, 처음으로 제 영상을 보면 멋있다. 무대에서 멋있어진 것 같다. ”고 전했다.

영어에 능숙한 멤버 아이엠은 이번 해외 투어의 통역사 역할을 자처했다는 후문, 이에 대해 아이엠은 ”제가 통역사로 엄청 큰 역할을 해냈다기 보다는, 모두 지난해 투어보다 언어 실력이 많이 향상해서 제가 힘들지는 않았다“고 멤버들에게 공을 돌렸다. 이어 기현은 ”통역이 있으면 라디오나 프로그램에서 흐름이 끊길 수 있기 때문에 통역 없이 대부분의 스케줄을 소화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3년의 활동 기간 동안 ‘몬스타엑스’는 꾸준히 성장했다. 특히 ‘더 커넥트: 데자뷰’의 타이틀 곡 ‘젤러시’는 빌보트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4위를 기록해 ‘샤인포에버’ ‘아름다워’에 이어 3연속 톱5진입의 기록을 달성한 바 있다.

[종합] 성장돌 ‘몬스타엑스’ “씨앗→묘목까지“..글로벌 그룹의 바람직한 성장
몬스타엑스 민혁

[종합] 성장돌 ‘몬스타엑스’ “씨앗→묘목까지“..글로벌 그룹의 바람직한 성장
몬스타엑스 셔누

서로의 성장을 언제 실감하느냐는 질문에 리더 셔누는 “문제가 생겼을 때 좀 더 편하고 물 흐르듯 넘기는 법을 배웠던 것 같다. 당황하지 않고 성장하지 않았나 느끼는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몬스타엑스 현주소는 긍정적입니다.”며 “어디까지 성장하는지는 모르지만, 계속 노력해서 성장하는 ‘몬스타엑스’가 되겠습니다.”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민혁 역시 리더의 자신감에 힘을 보탰다. 월드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컴백하는 만큼 자신감도 가득차있다. 그는 “나무로 비교하면, 계속 씨앗이었고, 줄기였는데, 이젠 묘목 정도 됐다. 이제 묘목돌로 하겠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소처럼 쉬지 않고 365일 내내 일하는 몬스타엑스가 되겠다.”며 의지를 불태웠다. 기현은 “앙코르 콘서트 오신 몬베베를 위해 많은 무대를 준비했으니 즐기시고 가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그동안 국내 팬들이 보내주신 뜨거운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오는 25~26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앙코르 콘서트를 개최해 국내 팬들과 만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