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자동차

한국GM, 태풍 피해 고객에 신차 100만원 할인



한국GM은 태풍이나 장마로 인해 차량 피해를 입은 고객에게 100만원의 신차 구입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수리비 할인 및 무상 점검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달 들어 수해를 입은 차량 보유 고객이 10월 말까지 쉐보레 신차를 구입하면 기존 프로모션 조건에 더해 100만원을 추가 할인한다. 쉐보레 스파크와 아베오, 크루즈, 말리부, 임팔라, 트랙스, 이쿼녹스, 캡티바, 카마로 구입 고객이 관공서에서 피해사실 확인서를 발급받아 제출하면 할인혜택이 적용된다.

태풍 및 수해 발생 지역에는 긴급출동 및 각종 무상점검 서비스를 제공한다. 쉐보레 정비 네트워크에 피해 차량을 입고하면 자차보험 미적용 차량을 대상으로 수리비의 50%를 감면해 준다.

/조민규기자 cmk2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