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정육 선물세트 강화하는 백화점

  • 박준호 기자
  • 2018-08-26 18:05:50
  • 생활

백화점, 정육선물

정육 선물세트 강화하는 백화점

백화점들이 이번 추석에 정육 선물세트를 강화하거나 확대하고 있다.

우선 롯데백화점은 1인 가구 및 소가족들을 위한 ‘소포장·1인 가구 선물세트’를 준비했다. 대표적인 상품은 ‘한끼밥상 스테이크 세트(1등급 등심·채끝·스테이크, 각 200g*6입)’로 49만8,000원, ‘한끼밥상 한우 혼합세트(1등급 등심 200g*5입)’ 29만 8,000원 등이다. 한끼밥상 소포장 정육 선물세트는 가장 인기 있는 정육 부위인 스테이크·등심·국거리 등으로 한끼 식사용을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정육 선물세트 강화하는 백화점

현대백화점(069960)도 기업고객이 가장 선호하는 명절 선물인 10만 원대 정육 선물세트를 대폭 확대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10만 원대 정육 선물세트는 총 40종으로 지난해 추석보다 2배 늘었다. 특히 유명 맛집과 협업한 양념육 선물세트, 씹고 삼키기 편한 연화식 선물세트 등을 선보인다. 대표 상품은 ‘포천 이동폭포갈비 세트(1.6㎏, 17만 원)’와 ‘마포서서갈비 세트(2㎏, 15만 원)’, ‘연화식 한우 갈비찜 세트(2.8㎏, 20만 원)’ 등이다. 신세계백화점도 10만원 이하 선물세트를 지난해 추석 대비 42.8% 늘린 10만 세트를 준비했다. 특히 정육은 올해 역시 수요가 많을 것으로 예상돼 전년 대비 15% 이상 물량을 늘렸다./박준호기자 violato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