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예적금

[머니+이상품 어때요]신한 MY CAR KBO리그 정기예금

시즌 관객 900만명·우승팀 맞추면 이자율 年 2.2%

  • 황정원 기자
  • 2018-08-26 14:14:11
  • 예적금
[머니+이상품 어때요]신한 MY CAR KBO리그 정기예금

신한은행은 ‘신한 MY CAR KBO리그 정기예금’을 5,000억원 한도로 출시했다. 신한은행은 프로야구 개막시즌에 맞춰 2조원 한도로 출시한 ‘신한 KBO리그 정기예금’이 고객들과 프로야구 팬들의 뜨거운 관심으로 조기에 완전 판매돼 성원에 보답하고자 이번 신상품을 출시했다.

‘신한 MY CAR KBO리그 정기예금’은 최소 300만원부터 최대 5,000만원까지 가능하며(비대면 가입 시 최소 50만원) 한도 소진 시 판매를 종료한다. 가입기간은 1년이며 기본이자율 연2.0%로 2018 KBO리그 프로야구 시즌 관객수가 900만명 이상일 경우와 한국시리즈 우승팀을 맞출 경우 우대이자율을 각각 0.1%포인트 적용해 최고이자율 연2.2%를 제공한다.

신한은행은 이달 31일까지 MY CAR KBO리그 적금/정기예금 상품에 가입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매일 50명에게 야구장 관람 티켓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하고 있다.
/황정원기자 garde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