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보험·카드

흥국생명 "초기 치매까지 보장"

'가족사랑치매간병보험' 출시

  • 김기혁 기자
  • 2018-08-30 17:30:31
  • 보험·카드
흥국생명은 중증 치매뿐 아니라 경도·중등도 치매까지 보장하는 무배당 흥국생명 가족사랑치매간병보험(무해지환급형)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존의 치매 보험들은 대부분 중증 치매만 보장하는 한계성을 가지고 있었지만 흥국생명의 이번 상품은 치매 초기 증상인 경도·중등도 치매까지 보장범위를 세분화했다.

흥국생명은 중증 치매 환자가 정상적인 생활이 어렵다는 점을 고려해 가입 후 중증 치매 진단 시 진단급여금을 포함해 생활자금도 지급한다. 생활자금은 생존할 때까지 매달 100만원씩 지급하며 최초 36회 보증지급, 최대 180회(15년)까지 가능하다. 주계약 1,000만원 가입 시 진단급여금과 생활자금을 최대 2억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특히 이번 치매 보험은 무해지환급형을 통해 저렴한 보험료로 설계를 받을 수 있다. 무해지환급형은 납입기간 동안은 환급금이 없는 대신 보험료가 표준형보다 저렴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