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신동욱, 손학규 대표 저격? "골드보이 흉내내는 올드보이 꼴"

  • 권준영 기자
  • 2018-09-03 13:44:12
  • 정치일반
신동욱, 손학규 대표 저격? '골드보이 흉내내는 올드보이 꼴'
/사진=신동욱 트위터

공화당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바른미래당 손학규 신임 당 대표를 저격하는 듯한 글을 올려 관심이 쏠린다.

신동욱 총재는 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범 인줄 알았는데, 범털인 꼴이고 국민보기 민망한 꼴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미래당 아니라 경로당 꼴이고, 강진 하룻강아지 범(국민) 무서운 줄 모르는 꼴”이라며 “골드보이 흉내내는 올드보이 꼴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신 총재는 “인물 부재에 손학규까지 차례가 간 꼴이고 썩은 고인물 꼴”이라며 손학규 대표는 물론 바른미래당까지 비판했다.

앞서 손학규 대표는 바른미래당 신임대표로 선출됐다.

손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첫 최고위원회를 주재했다. 손 대표는 회의에서 “바른미래당의 최고위 구성은 우리사회 변화와 안정을 함께 추구하고자 하는 국민의 여망이 담겨있다”면서 “보시다시피 저는 올드보이지만 30대 이준석 최고위원부터 50대 권은희 최고위원, 김관영 원내대표 등 온 세대가 골고루 포진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고위가 끝나고 문희상 의장이 말한 개헌과 우리나라의 정치개혁, 그 개헌에 앞서서 다당제, 합의제를 이야기하겠다”고 덧붙였다.

/권준영기자 kjykj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