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이슈

지식산업센터 훈풍 탄 ‘이너매스 허브시티’, 본격 분양 나서며 수요자 관심 高

  • 김동호 기자
  • 2018-09-07 12:41:40
  • 사회이슈
정부의 부동산 규제가 주택 쪽으로 쏠리면서 비주거상품인 지식산업센터가 인기다. 호실별 개별 소유가 가능하고 아파트와 달리 청약규제, 전매제한 등이 해당되지 않아 비교적 자유로운 투자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 5월 경기도 화성시 테크노밸리에 분양한 ‘금강펜테리움IX 타워’ 1차분은 일주일 만에 완판(완전판매)됐으며 같은 달 경기도 남양주시에 분양한 ‘다산신도시 블루웨일’ 1차분도 한 달 만에 계약이 완료됐다. 가산디지털단지역 인근에 들어서는 ‘가산 SK V1 센터’는 분양 시작 후 1개월 만에 100% 계약에 성공해 지식산업센터의 분양 열기를 증명했다.

부동산 전문가는 “통상적으로 지식산업센터가 분양을 마치는 데 1년 이상 소요되는데 반해 최근에는 빠르게 팔려나가고 있다”며 “정부의 부동산 대책으로 주택 거래량이 감소한 가운데 지식산업센터 등 비주거상품이 반사이익 효과를 얻고 있다”고 밝혔다.

이처럼 지식산업센터가 지속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 용인시 서천구에 위치한 ‘이너매스 허브시티’가 오늘(7일) 견본주택을 개관하며 본격 분양에 나선다.




지식산업센터 훈풍 탄 ‘이너매스 허브시티’,  본격 분양 나서며 수요자 관심 高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농서동 457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이너매스 허브시티’는 지하 2층~지상 10층, 총 287실로 구성된다. 단지가 들어서는 용인 삼성전자 바로 앞 최초 소형 지식산업센터로 공급될 예정이어서 투자가치가 뛰어난 알짜 상품으로 평가 받고 있다.

각 호실별 면적 확장을 통해 실사용 면적을 최대화 했으며 4.5m의 높은 층고로 공간활용도를 특화했다. 단지 내부에는 공용비즈니스라운지, 3D프린터실, 회의실 등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해 쾌적한 업무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피트니스센터, 도서관, 테마 휴게실, 옥상정원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을 조성해 이용자들의 편의를 배려했다.

풍부한 배후수요와 편리한 생활인프라도 눈길을 끈다. 수원 영통 및 동탄신도시 등 대규모 주거단지와 인접해 더블 생활권을 누릴 수 있고 삼성전자 비즈니스벨트(삼성전자 기흥·화성 캠퍼스, DSR 타워) 최중심 입지에 위치해있다. 사업지 인근으로 3M, 두산중공업, AMK 등 대기업IT단지가 인접해있어 탄탄한 배후수요를 확보하고 있다. 삼성전자계열 기업을 비롯한 약 2.8만개의 기업체 임대수요와 반월동공장단지, 동탄일반사업단지 등도 가까이 있어 투자자들은 꾸준한 수요 확보에 따른 안정적인 수익률 및 향후 프리미엄을 기대해 볼 수 있다.

교통망도 훌륭하다. 경부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용서고속도로, 서천역(2026년 예정), GTX(2021년 예정), SRT동탄역 등이 있어 사통팔달의 광역 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이로 인해 서울 강남을 비롯한 수도권 주요 도심과 접근성이 용이하다. 특히 인덕원과 동탄신도시를 연결하는 신수원선 서천역이 개통되면 향후 서천지구 내 역세권 지식산업센터로 높은 미래가치 상승이 예상된다.

㈜이너매스퍼시픽에 따르면 ‘이너매스 허브시티’ 실입주기업에게는 세제 혜택과 금융지원이 제공된다. 입주대상업체에 한하여 법인세가 오는 2020년 말까지 100% 면제되며 이밖에도 부가세 환급과 중도금 무이자 대출지원 등과 같은 금융지원이 제공될 예정이어서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현재 ‘이너매스 허브시티’는 견본주택 방문객을 위한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관심고객 등록 후 견본주택을 방문한 고객 전원에게 영화관람권 2매를 증정할 계획이며, 선착순 100명에 한해서 고급 와인이 증정된다. 오픈 방문고객 추첨 이벤트도 마련돼 추첨을 통해 삼성 공기청정기, 삼천리 자전거, 이노크아든 커피머신, 키친아트 식품건조기, 두루마리 휴지 등의 경품이 증정될 예정이다.

‘이너매스 허브시티’ 지식산업센터 분양 홍보관은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606-18, 언주역 7번출구에 위치한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