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청와대

靑, 소외계층 등 1만명에게 섬특산물 추석선물

  • 윤홍우 기자
  • 2018-09-07 15:14:21
  • 청와대


靑, 소외계층 등 1만명에게 섬특산물 추석선물
청와대가 추석을 맞아 오는 12일부터 사회 각계 주요인사와 국가유공자, 사회적 배려계층 등 1만 여명에게 선물을 보낸다. 사진은 추석 선물에 동봉되는 메시지/사진제공=청와대

청와대는 추석을 맞아 12일부터 사회 각계 1만여명에게 문재인 대통령의 추석 선물을 보낸다고 7일 밝혔다.

독거노인, 한부모 가족, 희귀난치성 환자, 치매 센터 종사자 등 사회적 배려계층에 가장 많은 선물이 전달된다.

이정도 청와대 총무비서관은 이날 간담회에서 “문 대통령은 사회적 약자에 대해 많이 배려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있다. 미혼모 시설, 장애인 복지시설, 치매요양 시설에 계신 분들에게도 훈훈한 마음이 전달되도록 했다”고 소개했다.

이 비서관은 또한 ‘해병대 상륙기동헬기 마린온 추락사고 희생장병 유족들에게도 선물이 전달되느냐’는 물음에 “전달될 것이다. 저희 정성이 전해지도록 할 것이다”라고 답했다.

이번 추석 선물은 제주도 오매기술·울릉도 부지갱이·완도 멸치·남해도 섬고사리·강화도 홍새우 등 섬에서 생산되는 농·수·임 특산물로 구성됐다. 이 비서관은 “태풍과 폭염 등으로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은 점을 고려했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 부부의 메시지가 담긴 카드도 선물과 함께 전달된다.

문 대통령 부부는 여기에 “우리는 지금, 함께 잘 사는 경제를 위해 땀 흘리고 있고, 조금씩 정을 나누면 꼭 열매를 맺을 것”이라며 “바라는 일들이 넉넉하게 이뤄지길 소망한다”는 인사말을 담았다.
/윤홍우기자 seoulbird@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