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청와대

靑 판문점 선언 비준동의안 국회 다음주 제출하기로

청와대 관계자 "남북정상회담 전에…", 다음주 주중 노려
통일부 당국자 "어제 차관회의 관련안 통과"

  • 이성문 기자
  • 2018-09-07 14:27:53
  • 청와대

판문점 선언, 문재인, 남북정상회담, 청와대, 통일부, 김정은

靑 판문점 선언 비준동의안 국회 다음주 제출하기로
지난 4월 27일 판문점 평화의 집 앞에서 판문점 선언을 발표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악수하고 있다./연합뉴스

청와대가 다음 주중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을 국회에 제출하기로 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7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남북관계 발전을 위해 제3차 남북정상회담 전에 국회에서 판문점선언의 비준동의가 이뤄지도록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 제출은 ‘국회는 국가나 국민에게 중대한 재정적 부담을 지우는 남북합의서 또는 입법사항에 관한 남북합의서 체결·비준에 대한 동의권을 가진다’는 내용의 ‘남북관계 발전에 관한 법률’ 21조 3항에 따른 것이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는 11일 열리는 국무회의에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을 상정할 계획”이라며 “어제 차관회의에서 관련 안건이 통과됐다”고 전했다.

한편 청와대는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을 제출하면서 선언 이행에 수반되는 비용 추계안도 함께 낼 것으로 알려졌다. 비핵화의 실질적 진전이 있어야 한다며 ‘비용 추계도 안 된 안을 심의할 수는 없다’는 야당의 반대 입장에 대응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성문인턴기자 smlee9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