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정책

서울 2~3곳 그린벨트 해제 막판 협의

이르면 이번주 부동산대책 발표

  • 서일범 기자
  • 2018-09-09 18:11:46
  • 금융정책
정부가 서울 강남권을 포함해 2~3곳의 그린벨트 해제를 위해 서울시와 막판 협의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그린벨트를 해제하지 않고서는 주택공급에 한계가 있다는 판단에서다. 이달부터 임대사업자에게도 주택담보인정비율(LTV)을 기존 80%에서 40%로 대폭 강화해 적용하는 쪽으로 가닥이 잡혔다. 9일 더불어민주당과 관련 부처에 따르면 정부는 이 같은 내용의 대출규제 강화 방안을 담은 주택시장 안정화 대책을 이르면 이번주 발표할 계획이다.

먼저 여당은 서울의 주택공급 확대를 윟 그린벨트 해제와 관련, 서울시 등과 협의하고 있다. 서울 강남·서초구와 강동구 등의 보전가치가 낮은 그린벨트가 유력한 후보지로 거론된다. /이혜진·서일범기자 squiz@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