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볼빨간당신’ 이영자X홍진경, 첫방부터 폭로전 예고 ‘웃음빵’

  • 최주리 기자
  • 2018-09-10 17:56:22
  • TV·방송
‘볼빨간당신’ 이영자, 홍진경이 첫 방송부터 폭로전을 예고했다.

내일(11일) KBS 2TV 새 예능 ‘볼빨간당신’이 첫 방송된다. ‘볼빨간당신’은 부모님의 제2의 인생을 응원하는 자식들의 열혈 뒷바라지 관찰기이다. 붕어빵 두 아들과 출연을 확정한 양희경, 부모님 열정에 기름을 붓기 위해 출연을 결심한 배우 김민준, ‘어머니들의 박보검’으로 불리는 배우 최대철 등이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볼빨간당신’ 이영자X홍진경, 첫방부터 폭로전 예고 ‘웃음빵’

‘볼빨간당신’의 시청포인트 중 놓칠 수 없는 것이 이영자, 홍진경, 오상진으로 이어지는 특별한 3MC 라인업이다 첫 만남부터 ‘숫자 8’ 공통점이라는 예상치 못한 웃음폭탄을 터뜨리며 화제를 불러 모았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도 20년 이상 끈끈한 관계를 유지하며 연예계 대표 절친으로 손꼽히는 이영자와 홍진경의 호흡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영자와 홍진경의 절첸케미는 첫 방송부터 제대로 터질 예정이다. 넘치는 재치로 폭로전을 이어갔다는 현장의 전언이 있는 것이다.

MC들은 오프닝과 함께 ‘볼빨간당신’이라는 독특한 프로그램 제목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 ‘빨간 볼’하면 떠오르는 것이 무엇인지 저마다 자신의 생각을 이야기하는 가운데 이영자가 절친 홍진경과 관련된 20년 전 추억 이야기를 꺼냈다고.

“20년 전 ‘슈퍼선데이’ 녹화할 때..”라고 이영자가 말문을 열자, 홍진경은 불안감을 감추지 못했다고. 이어 MC 오상진과 출연진들이 궁금증 가득한 눈빛으로 바라보자 이영자는 “홍진경이 한창 술 먹고 얼굴 벌게져서 다닐 때가 떠오른다”며 그 시절의 사건들을 거침없이 폭로한 것. 이영자의 재치 폭로에 절친 홍진경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덕분에 녹화 현장은 모두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이다.

절친이라서 가능한 두 사람의 폭로전, 절친이라서 유쾌한 두 사람의 케미. 이영자와 홍진경이 20년 절친 케미를 제대로 보여줄 KBS 2TV ‘볼빨간당신’ 첫 방송이 기대되고 궁금하다.

한편 KBS 2TV 새 예능 ‘볼빨간당신’은 부모님의 제2의 인생을 응원하는 자식들의 열혈 뒷바라지 관찰기이다. 이영자, 홍진경, 오상진이 MC로 출연하며 김민준, 양희경, 최대철이 가족과 함께 등장해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이와 함께 이슈메이커 문가비가 패널로 참여한다. ‘볼빨간당신’은 내일(11일) 화요일 밤 11시 10분 첫 방송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