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백다은, 스폰서 제안 직접 폭로한 이유? “이런 것 좀 보내지 마”

  • 이정인 기자
  • 2018-09-10 17:12:58
  • TV·방송
백다은, 스폰서 제안 직접 폭로한 이유? “이런 것 좀 보내지 마”
/사진=백다은 인스타그램

스폰서 제안 사실을 폭로한 배우 백다은에게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9일 백다은은 인스타그램에 자신이 받은 스폰서 제의 메시지를 공개했다.

백다은이 공개한 사진에는 “안녕하세요. 장기적인 스폰서 의향 있으시면 연락부탁합니다”라는 메시지가 담겨 있다.

백다은은 사진과 함께 “없어. 이런 것 좀 보내지 마. 나 열심히 살고 알아서 잘 살아요^^”라는 글을 남겨 불쾌함을 드러냈다.

앞서 타이티 멤버였던 지수와 레이싱모델 출신 구지성 등 여러 연예인들이 스폰서 제안 문제를 공개한 바 있다. 백다은 역시 연예계에 비일비재한 스폰서 제안 현실을 공개하며 주목을 받았다.

이에 누리꾼들은 “힘내세요 다은씨”, “사기꾼한테 속지 마세요”, “보는 순간 화가 난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한 목소리로 백다은을 응원하고 있다.

한편 백다은은 2011년 달샤벳 멤버 비키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2012년 그룹에서 탈퇴 후 배우로 전향해 백다은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하고 있는 그는 KBS1 ‘반짝반짝 작은 별’, 영화 ‘바리새인’ 등에 출연했다. 현재는 댄스 강사로도 활동 중이다.

/이정인기자 lji363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