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추석 극장가 여배우 전성시대..손예진부터 문채원· 이유영·김설현까지

  • 정다훈 기자
  • 2018-09-11 09:32:18
  • 영화
올 가을, 추석 극장가에 女風이 불어온다. <원더풀 고스트> 이유영, <협상> 손예진, <명당> 문채원, <안시성> 김설현이 그 주인공.

오는 추석 극장가에는 다양한 장르 영화 속 여배우들의 우먼파워가 펼쳐질 예정이다. <원더풀 고스트>의 이유영부터 <협상>의 손예진, <명당>의 문채원, <안시성>의 김설현이 그 주인공이다. 먼저, 딸 앞에선 바보지만 남 일엔 1도 관심이 없는 유도 관장 ‘장수’에게 정의감에 불타는 열혈 고스트 ‘태진’이 딱! 달라붙어 벌이는 예측 불가 수사 작전을 그린 쏘울 밀착 범죄 코미디 영화 <원더풀 고스트>에서 ‘현지’ 역을 맡은 배우 이유영이 사랑스러우면서도 강단 있는 모습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추석 극장가 여배우 전성시대..손예진부터 문채원· 이유영·김설현까지

추석 극장가 여배우 전성시대..손예진부터 문채원· 이유영·김설현까지

최근 영화 <나를 기억해>, <허스토리>, 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그녀는 이번 영화 <원더풀 고스트>를 통해 섬세하고 탄탄한 연기력의 진수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극 중 ‘태진’의 사랑스러운 연인이자 혼자서 생선가게를 운영하며 씩씩하게 살아가고 있는 ‘현지’ 역을 맡은 그녀는 몰입도 높은 감정 연기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극에 완성도를 더했다. 또한 이유영과 김영광의 실감 나는 연인 케미는 올 추석, 극장가에 역대급 설렘과 따뜻한 감동을 안겨줄 것이다.

한편, 영화 <협상>의 손예진은 이번 영화를 통해 새로운 캐릭터 변신을 꾀했다. 기존 청순미의 대명사였던 그녀는 냉철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협상가로 압도적인 아우라를 선보인다. 이어, 7년 만에 사극 <명당>으로 극장가를 찾은 문채원은 베일에 싸여 있는 기생 ‘초선’으로 완벽하게 분해 기대를 모은다. 화려하고 아름답지만 그 뒤에 무언가를 감추고 있는 ‘초선’ 역을 그녀만의 색깔로 소화하며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김설현은 <안시성>에서 전투에 참전한 고구려 여군 부대의 리더 ‘백하’ 역을 맡았다. 처음으로 사극에 도전한 그녀는 강인하고 능동적인 여성 캐릭터를 구축하며 새로운 연기 도전을 예고했다.

여배우들이 가을 극장가를 풍성하게 채울 예정인 가운데, 이유영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영화 <원더풀 고스트>는 올 추석, 관객들을 찾아온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