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정책·제도

수도권 사회적 주택 109호 입주자 모집…대학생·청년 대상

임대료 주변 시세 절반 수준
11일부터 사회적 주택 운영기관에 신청

  • 이혜진 기자
  • 2018-09-11 10:46:16
  • 정책·제도
국토교통부가 대학생과 청년들이 주변 시세 절반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로 살 수 있는 ‘사회적 주택’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11일부터 진행한다. 서울 강북구, 노원구, 동대문구, 은평구 등과 경기도 수원 영통구, 부천시 등에서 총 109호가 공급된다.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공공주택 사업자가 매입한 다가구·다세대 주택을 사회적 기업 등에 위탁 운영한다. 입주 대상은 졸업 후 2년 이내 취업 준비생을 포함한 대학생과 만 19세~39세 이하인 청년이다.

대학생은 본인과 부모의 월평균 소득 합계 기준, 청년은 본인의 월평균 소득을 기준으로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70퍼센트 이하(약 350만 원)에 해당해야 한다. 6년 동안 거주할 수 있고 재계약, 보유 자산 기준 등은 행복주택의 대학생 및 청년 기준을 준용한다.

자세한 사항은 마이홈 포털(www.myhome.go.kr), 한국토지주택공사 누리집(www.lh.or.kr), 주거복지재단 누리집(www.hw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혜진기자 has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