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서울경제TV]KT, 제조사 다른 재난망 장비간 다중 동시동영상전송 성공

  • 이보경 기자
  • 2018-09-12 10:27:20
  • 종목·투자전략
KT(030200)가 제조사가 다른 재난안전통신망(PS-LTE) 기지국 장비에서 다수 인원이 한꺼번에 그룹통신(GCSE)을 하는 기술 시연에 성공했다.

KT는 12일 서로 다른 재난안전통신망 기지국 환경에서 이동통신표준화기술협력기구(3GPP)가 정의한 다중동시동영상전송(Rel.13 eMBMS) 기반 그룹통신 시연에 성공한 것은 이번이 세계 최초라고 밝혔다. 시연은 삼성전자와 노키아 기지국 장비 사이에서 이뤄졌다. 시연은 60명을 기준으로 했고, 기술적으로 최대 2만명까지 가능하다는 게 KT의 설명이다.

다중동시동영상전송 기반의 그룹통신은 대형 산불이나 지진 등 대규모 재난이 발생한 지역에서 구조요원들이 상황을 실시간 공유할 수 있게 지원한다. 지금까지는 장비 제조사 간 호환이 되지 않아 같은 제조사 장비로만 콘텐츠 전송이 가능했지만, 이번 시연에서는 제조사가 달라도 하나의 코어 장비로 그룹통신에 성공했다.

KT는 “eMBMS 기반 그룹통신은 재난안전통신망의 핵심 솔루션”이라며 “재난 발생으로 통화가 폭주할 경우에도 안정적인 그룹통화를 제공할 수 있어 철도통합무선망, 해상무선통신망 등에도 활용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이보경기자 lbk508@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