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리쌍 길, 아빠 됐다?…결혼설 4개월 만에 득남설

  • 정진수 기자
  • 2018-09-12 09:20:23
  • TV·방송
리쌍 길, 아빠 됐다?…결혼설 4개월 만에 득남설
/사진=서경스타DB

리쌍 출신 가수 길이 결혼설에 이어 득남설이 제기됐다.

11일 한 매체는 “길의 아내가 서울 영등포 모처에서 아들을 낳았다”며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다”고 보도했다. 앞서 지난 5월 결혼설이 불거졌던 이후 4개월만에 전해진 득남 소식이다.

보도에 따르면 길의 아내는 11세 연하의 일반인으로 두 사람은 6개월 전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됐다.

앞서 길 측은 결혼설 보도 당시 “길의 결혼은 사실무근”이라며 “추측성 기사를 자제해달라”고

부인한 바 있다.

한편 길은 지난해 7월 혈중알코올농도 0.172%로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 돼 물의를 빚었다. 길의 음주운전 적발은 2004년과 2014년에 이은 세 번째였다.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