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미국 3인방 VS 한국 초딩 ‘빅매치’ 승자는?

  • 김다운 기자
  • 2018-09-12 11:45:37
  • TV·방송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미국 3인방 VS 한국 초딩 ‘빅매치’ 승자는?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미국 친구들이 피서를 떠났다.

오는 13일 방영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미국 친구들의 아주 특별한 피서법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미국 친구들의 한국여행 셋째 날이 시작된다. 셋째 날 친구들이 선택한 첫 번째 여행지는 한국의 전통과 문화를 알 수 있는 민속촌이었다. 민속촌에 입장한 미국 3인방은 초가집, 기와집 등 한국의 전통가옥을 둘러보기 시작했다. 친구들은 “진짜 멋지다. 디테일에 엄청 신경 썼네”, “솔직히 난 여기서 살 수도 있겠다”라고 말하며 전통 가옥의 아름다운 자태에 감탄했다.

하지만 친구들이 민속촌을 방문한 날은 기온이 40도가 넘나들었던 무더운 여름날. 처음에는 신이 나서 관람하던 미국 3인방은 폭염에 지쳐했다. 그때, 그들의 눈을 사로잡는 것이 있었는데. 바로 민속촌의 여름 이벤트로 마련된 관람객과 함께하는 물총 대결. 미국 3인방은 동심으로 돌아가 물총을 쏘며 무더운 여름날 아주 특별한 피서를 즐겼다. 친구들은 “내가 했던 물싸움 중 최고였어”, “내가 해본 유일한 물싸움이었어”라고 말하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친구들이 물총대결에 임하는 자세는 두 가지 스타일로 나뉘었는데. 아이들과 잘 놀아주는 아버지 부류와 아이들과 진심으로 대결을 펼치는 미혼남 부류였다. 일부러 아이들이 쏘는 물총에 맞아주며 온몸으로 놀아주는 로버트와 브라이언에 비해 윌리엄은 그 누구보다 진지하게 초등학생과 치열한 혈투를 벌였다. 대한민국 초등학생과 곧 40대를 바라보는 미국 어른의 물총 빅매치를 확인 할 수 있다.

미국 친구들의 보기만 해도 시원한 민속촌 방문기는 오는 13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