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조관우 이혼조정, 그 속사정은? "생활고로 힘들 때 감싸주지 못했다"

  • 이주한 기자
  • 2018-09-12 16:41:33
  • TV·방송
조관우 이혼조정, 그 속사정은? '생활고로 힘들 때 감싸주지 못했다'
/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가수 조관우가 이혼 조정 중인 사실을 털어놨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가수 조관우가 출연해, 경제적 문제로 두 번째 이혼 조정을 하게 된 사연을 고백했다.

이날 조관우는 신용불량자가 되었음을 고백하며 그 이유를 얘기했다. 조관우는 약 15억 원의 빚을 떠안게 되었다고 밝히며 “사람을 너무 믿었고, 돈을 너무 몰랐다. 집 두 채가 경매에 넘어가게 됐다”고 했다. 조관우는 “집을 처분해 빚을 탕감해서 현재 2억 원의 빚이 있다”고 전했다.

조관우는 현재 이혼 조정 중인 사실도 밝혔다. 조관우는 “생활고로 너무 힘들 때 서로 감싸주지 못했다. 그러다 보니까 3~4년 정도 별거 기간을 가졌다”며 이혼을 하게 된 속사정을 말했다.

/이주한기자 ljh360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