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여신

신한銀, 청년교육 카페 두드림 오픈

  • 김기혁 기자
  • 2018-09-12 15:26:59
  • 여신
신한銀, 청년교육 카페 두드림 오픈
12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열린 ‘도심 속 일터학교-카페 두드림 개점식’에서 위성호(왼쪽 다섯번째) 신한은행장이 1기 교육생들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서울 중구 본점 15층에 학교 밖 청소년 대상 직업 교육 및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인 ‘도심 속 일터학교-카페 두드림’을 열었다고 12일 밝혔다.

도심 속 일터학교는 은행 직원들이 사용하는 다목적 교류 공간인 ‘신한 심포니’ 내에 카페를 마련하고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전문적인 바리스타 교육부터 현장 인턴십 프로그램까지를 제공하는 청년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이다. 청소년들은 이곳에서 6개월 과정으로 비즈니스 매너, 음료 제조 및 개발, 재고 관리, 위생 등 바리스타 자격을 갖추기 위한 소양을 배우고 카페 운영을 통해 현장 감각도 익힐 수 있는 인턴십의 기회도 제공받는다. 특히 신한은행은 임직원이 카페를 이용하면서 발생한 수익금을 청년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재투자하는 선순환적 사회공헌 사업 모델을 새롭게 시도한다.

이날 위성호 신한은행장이 카페를 방문해 커피를 주문하면서 ‘카페 두드림’의 첫 고객이 됐다.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의 추천을 받아 선발된 한 1기 교육생은 “이번 ‘도심 속 일터학교’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바리스타가 되고 싶다는 막연한 꿈이 조금씩 실현되고 있는 것 같다”며 “프로그램에 성실히 참여하고 열심히 배워 지원해주신 모든 분께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사회적 가치 창출의 모범사례가 되는 임팩트 금융의 롤모델이 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