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올해 질병관리본부 메르스 관련 연구 3건에 불과

질병관리본부의 중등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관련 연구가 올해 3건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방송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윤상직 의원이 질본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질본은 올해 메르스 관련 연구과제 3건에 9억원을 사용했다. 이는 올해 수생된 전체 연구과제 99건과 183억5,600만원과 비교해 각각 3%와 4.9%를 차지한다.

질본의 메르스 연구과제는 2014년 1건에서 국내에 메르스 사태가 발생한 2015년 11건으로 늘었다. 하지만 2016년 6건으로 줄었고 올해는 3건에 그치고 있다.

윤 의원은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하는 메르스 같은 감염병에 대해서는 완전히 뿌리를 뽑을 때까지 중단 없는 연구가 활발히 진행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성기자 engin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