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와이즈유 ‘내면의 아름다움’ 추구하는 이색 축제 펼쳐

대학생 고민을 퍼포먼스로 표현한 ‘휴머니티 콘테스트’ 4년째 호평

  • 조원진 기자
  • 2018-10-11 14:58:38
  • 전국
와이즈유 ‘내면의 아름다움’ 추구하는 이색 축제 펼쳐
와이즈유는 지난 10일 해운대캠퍼스에서 ‘깊은 아름다움’이라는 주제로 제 4회 휴머니티 콘테스트를 개최했다.

학업, 취업 등 고민 많은 젊은 대학생들이 ‘인간, 그 내면의 아름다움’을 탐구하는 이색적이고 의미있는 행사가 열렸다.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총학생회는 10일부터 이틀간 해운대구 지역민과 함께하는 축제인 ‘청춘제’를 시작했다. 축제를 위해 마련한 해운대캠퍼스 운동장 특설무대에는 10일 ‘깊은 아름다움’이라는 주제로 ‘휴머니티 콘테스트’를 펼쳤다. 다소 추상적인 주제이지만 매년 대학생의 신선한 시각으로 ‘인간 내면의 깊은 아름다움’을 표현하고자 노력하는 모습을 지켜보던 관객들은 뜨거운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와이즈유는 대학 축제기간에 ‘깊은 아름다움’이라는 주제로 매년 콘테스트를 개최하고 있다. 2015년 첫 회에 이어 올해로 4회째다. 진정한 아름다움이란 무엇일까 고민하고 실천해가는 과정을 통해 이 시대 젊은이들이 인문학적 소양을 쌓고 궁극적으로 실천으로 유도해보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올해 행사는 약 5개월간의 예선 등 준비기간을 거쳐 총 6개팀이 본선에 진출해 경연을 펼쳤다. 1조 수저락 팀(조리예술학부)은 ‘요리의 힘들고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에서 느끼는 행복’, 2조 법융무애 팀(법학과)은 ‘사랑하는 사람을 지켜려는 숭고한 희생정신’, 3조 암모나이트 팀(해양레저관광학과)은 ‘믿음과 책임을 실천하는 아름다움’, 3조 시나브로 팀(연기뮤지컬학과)은 ‘어머님의 자식에 대한 깊은 사랑’, 5조 기억해줘 팀(영화영상전공)은 ‘10대 때의 꿈에 대한 열정’, 6조 널뛰기 팀(간호학과)은 ‘관심, 그 작은 손길 하나에서 퍼질 수 있는 내면의 아름다움’ 등을 주제로 경연에 참가했다.

노찬용 와이즈유 이사장은 “올해는 총학생회 주관으로 진행되는 만큼 대학 구성원이 함께 노력한다는 면에서 기쁘고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오랜 기간 준비한 것을 발표하는 오늘, 우리 스스로 내면의 아름다움이 무엇인지 고민하며 앞으로의 삶을 살아가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부구욱 총장은 “인간의 깊은 아름다움이 무엇인지 탐구하는 휴머니티 콘테스트는 다른 대학에서는 볼 수 없는 와이즈유만의 자부심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이번 행사가 미래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하는 고등교육이 나아가야할 방향을 제시하고 학생들의 잠재력을 이끌어내 행동과 인성을 변화시키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대상(300만원)과 최우수상(200만원), 우수상(100만원) 2팀 등 총 4개 팀을 선정해 상장과 장학금을 전달하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대상을 수상한 간호학과 손수빈 학생(6조 널뛰기 팀)은 “살면서 내면의 아름다움에 대한 고민을 해본 경험이 없었는데 이번 대회를 준비하며 인간 내면의 세계를 사색하며 스스로를 더욱 사랑하고 존중하는 계기가 됐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부산=조원진기자 bscit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